본문바로가기

HOME > 뉴스룸

뉴스룸

포니정재단이 후원하는 제5회 영창뮤직 콩쿠르 성황리에 마감

 

 

지난 929일 삼성동 아이파크타워에서 시상식 열려... 34명의 수상자 배출

국내 단독 음악콩쿠르 중 최대 장학금 규모의 한-중 음악 교류의 장

 

포니정재단이 후원하는 제5회 영창뮤직 콩쿠르 시상식이 지난 929일 삼성동 아이파크타워 포니정홀에서 열렸다. 이날 시상식은 현계흥 영창뮤직 대표이사, 김영호 연세대학교 교수, 중국 텐진 음악대학 펑 지엔 교수 등 음악 관계자와 수상자를 포함해 총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번 제5회 영창뮤직 콩쿠르는 전국 초등부와 중등부, 고등부, 일반부 약 200여 명이 참가한 예선을 시작으로, 지난 926일부터 28일까지 종로 상명아트센터와 서초 모차르트홀에서 본선 경합을 펼쳤다. 특히 지난 8월 중국 텐진 예선을 거친 중국인 참가자들이 한국 본선에 참가하여 양국간 음악 교류의 장으로서 그 의미를 더했다.

 

영창뮤직 콩쿠르는 피아노 대상에 1천만원, 클라리넷 대상에 3백만원의 장학금을 수여하는 등 대회 총 장학금 규모가 총 4천만원에 달하며 전액 포니정재단이 후원한다. 장학금 규모로는 국내 단독 음악콩쿠르 중 최대수준이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총 34명의 수상자가 배출되었으며, 각 부문별로는 클라리넷 신호연(안양예고), 피아노 노현진(서울예고)이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상 외에도 피아노 중등부 최우수상에 양지원 학생이, 초등부 최우수상에 중국 참가자 환 쓰친(Huan Shiqin) 학생이 수상하는 등 수준 높은 한-중의 음악 인재들이 고루 배출되었다.

 

HDC영창뮤직 관계자는 포니정재단과 함께하는 영창뮤직 콩쿠르는 한국과 중국의 반짝이는 젊은 음악 인재들을 발굴하는 음악 축제로 거듭나고 있다.”라고 말했다.

 

포니정재단은 정세영 현대산업개발 명예회장의 도전정신과 인재중시 철학을 이어가기 위해 지난 2005년 설립됐다. 국내외 장학사업·학술지원 사업을 펼치고 있으며, 혁신을 주도한 개인 및 단체를 선정해 포니정 혁신상을 수여하고 있다. 포니정 혁신상은 반기문 UN 사무총장, 가나안농군운동세계본부, 장하준 케임브리지대 교수, 이국종 아주대학교병원 교수, 김연아 피겨스케이팅 선수, 피아니스트 조성진 등이 수상한 바 있다. 포니정재단은 앞으로도 도전과 혁신을 통해 사회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우수인재 양성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목록